우리는 박수를 보낸다 알라바마 대법원 자궁 안팎의 모든 상황에서 생명을 인정하고 보호하는 법원의 친자녀 판결입니다. 이 결정은 실험실에서 만들어진 아기의 약 93%가 사망하는 과정을 포함하여 출산 산업에 책임을 묻는 중요한 단계입니다.

모든 연령과 발달 단계에서 아동의 인간성을 인정하는 것은 정의의 기초입니다. 우리의 개인적인 상황이 아무리 어렵더라도 아이들의 기본적인 권리와 필요를 박탈하는 것이 해결책이 되어서는 안 됩니다. 정의로운 사회는 결코 강자를 위한 약자의 희생을 강요하지 않습니다. 아이들을 대신해 희생해야 하는 건 어른들이다.

우리는 그들을 우리 앞에 두어야 합니다.

이 결정이 아동 권리에 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 이유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려면 Katy의 최신 소식을 확인하세요. 미국 보수주의자: 앨라배마주가 IVF를 둘러싼 대법원의 싸움을 위한 무대를 마련했습니다..

지난 금요일, 앨라배마주 대법원은 불임클리닉에서 파괴된 배아에 관한 원심의 결정을 뒤집었습니다. 그들의 판결은 자궁 밖의 아기를 포함하여 모든 태아에게 미성년자 부당 사망법을 적용했습니다. 이 획기적인 판결은 태아 생명의 신성함과 태아의 생명권을 인정, 선언, 단언하는 헌법 36.06항에서 태아를 보호하겠다는 앨라배마 주의 의지를 강조했습니다. 본질적으로 법원은 어머니의 자궁에 있든 냉동 보관되어 있든 관계없이 임신되는 순간부터 아동의 생명권이 존중되고, 보호되고, 옹호되어야 한다고 결정했습니다.

또 다른 훌륭한 리소스는 우리 게시물입니다.IVF가 어린이에게 해롭다. "